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속초시,마상무예의 꽃 ‘세계무예마스터십대회’ 개최

기사승인 2019.08.25  11:31:31

default_news_ad1
▲ 세계기사선수권대회 모습

무예 단일 종목으로는 유일하게 유네스코의 공식후원을 받는 제15회 세계기사선수권대회가 미국, 말레이시아, 이란, 터키, 핀란드 등 22개국 150여명의 선수와 임원들이 참가하는 가운데 오는 27일부터 9월 1일까지 6일간 강원도 속초시 영랑호 화랑도체험관광지에서 개최된다.

경기 종목으로 말을 달리며 과녘을 향해 활을 쏘는 기사(단사, 속사, 연속사)와 마사희, 모구 단체전, 중동아시아지역의 전통 기사 경기인 콰바크, 지난 해 시범경기로 선보인 중앙아시아의 카자흐 스타일이 진행된다.

▲ 세계기사선수권대회모습

마사희는 고구려 고분벽화 ‘기마사희도’의 모습을 재현한 토너먼트 경기로 활을 쏘아 과녁을 맞추어 떨어뜨려야 점수를 획득하는 종목이다.

모구는 싸리나무로 구를 만들어 가죽으로 싼 공을 한사람이 끌고 다른 2명이 말을 타고 추격하며 활을 쏘아 맞추는 박진감 넘치는 경기이다.

31일 개회식에는 오만의 텐트페깅(천막 말뚝 뽑기) 시범과 우리나라의 마상무예를 시연을 통해 관람객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란다.

또한 대회장 한편에 무료 활쏘기 체험장을 마련, 관람객이 직접 활을 쏴보고 각 국의 전문 선수들에게 지도를 받아볼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유경훈 기자 tournews21@naver.com

<저작권자 © 투어코리아 & 투어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친구추가
ad3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