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주말, 여름밤 막바지 더위 ‘영주 블루스뮤직페스티벌’로 날려요!

기사승인 2019.08.21  16:07:28

default_news_ad1

- 23~24일 부활, 로맨틱펀치, 에이프릴세컨드, 빈시트 옴니아 공연 펼쳐

이번 주말 여름밤 막바지 더위를 음악축제 ‘영주 블루스뮤직페스티벌’로 시원하게 날리며 힐링의 시간을 가져보자. ‘2019 영주 블루스뮤직페스티벌 및 전국 아마추어밴드 경연대회’가 오는 23~24일 이틀간 경북 영주 서천둔치 특설무대에서 펼쳐진다.

영주시 주최, 세계유교문화재단 주관으로 진행되는 음악축제 첫 날(23일 금요일 저녁 7시30분)에는 22년만에 박완규가 보컬로 복귀한 ‘부활(박완규, 김태원, 최재민, 서재혁)’의 공연을 만나볼 수 있다.

 

또 밴드경연 프로그램 TOP밴드를 통해 이름을 알린 ‘로맨틱펀치(배인혁, 콘치, 레이지, 트리키)’, 도깨비OST로 잘 알려진 ‘에이프릴세컨드(김경희, 문대광, 문우건)’, 락 전설들이 직접 선택한 최고의 밴드 ‘빈시트 옴니아(송지아, 모규찬, 심형석, Jay Park)’, 국내 네오포크계와 블루스음악계를 이어주는 ‘김마스터’, 블루스 기타리스트이자 싱어송라이터 ‘CR태규’가 더위를 잊게 할 락과 블루스 음악으로 낭만 여름밤을 선사한다.

24일에는 밴드뮤지션을 꿈꾸는 음악동호인들의 활동을 장려하기 위해 마련된 전국 아마추어밴드 경연대회가 진행된다. 낮 12시에는 예선이 치러지며, 저녁 7시30분부터는 본선을 진행한다. 총상금 450만원이 걸려있는 경연 방식으로 진행돼 열기를 더한다.

이주현 기자 tournews21@naver.com

<저작권자 © 투어코리아 & 투어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친구추가
ad3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