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부산-싱가포르 직항노선 개설 계기로 양 도시 ‘관광교류 확대’ 나선다!

기사승인 2019.02.20  17:09:57

default_news_ad1

- 부산시-싱가포르관광청, 관광교류 활성화 양해각서 체결

부산-싱가포르 직항노선 개설에 앞서 부산광역시와 싱가포르관광청이 양 도시의 관광 교류 활성화 및 관광명소 인지도 제고를 위한 양해각서(MOC)를 20일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부산시 유재수 경제부시장, 조영태 문화체육관광국장, 입 웨이 키앗(Yip Wei Kiat) 주한싱가포르대사, 싱가포르관광청의 창 치 페이(Chang Chee Pey) 부청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협약서에는 ▲홍보·마케팅 협력 ▲정기적인 관광 교류 등 양 도시 간의 활발한 협력과 관광 교류를 확대한다는 내용이 담겨있다.

▲ ⓒ싱가포르관광청

이번 협약에 따라 부산과 싱가포르의 관광지 인지도 제고와 관광상품 홍보를 위한 마케팅 활동을 진행하고, 관련 기업 또는 기관은 마케팅활동을 상호 지원한다. 또한 관광 상품과 서비스의 질 향상을 위해 관광 관련 모범 사례를 공유키로 했다.

조영태 부산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부산을 찾는 해외 관광객이 늘어나 부산의 관광자원과 아름다움을 널리 알릴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싱가포르관광청의 창 치 페이(Chang Chee Pey) 부청장은 “싱가포르관광청과 부산광역시의 MOC 체결은 우리 두 도시의 관광 진흥에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싱가포르관광청은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다양한 프로모션을 펼칠 계획이다.

우선 직항노선 운행 시작시점부터 부산발 싱가포르 여행 관련해 특별 혜택을 제공하는 다양한 ‘싱가포르 여행 패키지’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또 부산-싱가포르 탑승권을 가진 한국 여행자들은 아이온 오차드(ION Sky)로 가는 입장권 두 장을 받아 보다 알찬 싱가포르 여행을 즐길 수 있다.

부산과 싱가포르의 명물을 접목시킨 삼진 어묵& 비첸향(Bee Cheng Hiang)의 ‘박과고로케(Bak Kwa Croquette)’가 3월 중순부터 삼진어묵 매장에서 판매된다. 또 부산-싱가포르 탑승권을 가진 한국인 여행자들은 싱가포르 아이온 오차드(ION Orchard)의 삼진어묵에서 ‘박과고로케’를 무료로 받을 수 있다.

이외에도 싱가포르 미식가 열정 대사와 함께하는 싱가포르 음식 축제, 싱가포르의 소셜라이저 열정 대사와 부산 유명 바의 콜라보레이션 등 ‘열정 트라이브(Passion Tribe) 쇼케이스’도 부산에서 올해 상하반기 각 1회씩 총 2회 진행된다.

 

조성란 기자 tournews21@naver.com

<저작권자 © 투어코리아 & 투어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친구추가
ad3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