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국내 최대 복합리조트, 내년 상반기 인천공항 IBC-Ⅲ 지역에 착공

기사승인 2018.12.06  11:22:04

default_news_ad1

5성급의 호텔과 테마파크, 1만5000석 규모의 아레나(다목적 공연장), 컨벤션 시설 및 외국인 전용카지노 등을 갖춘 국내 최대 규모의 인스파이어 복합엔터테인먼트 리조트가 내년 상반기 중 인천공항 IBC(국제업무지구)-Ⅲ 지역에 착공한다. 인스파이어 리조트는 2021년 말까지 공사를 완료하고, 2022년 6월경 개장할 예정이다.

인천공항공사는 인스파이어 리조트의 개장을 바탕으로 인천공항을 세계적 수준의 공항복합도시(Air City)로 개발해, 세계관광시장의 트렌드인 MICE 산업을 선점한다는 계획이다.

▲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 조감도./사진=인천공항공사

인천공항공사는 6일 오전 그랜드 하얏트 인천 호텔에서 ㈜인스파이어인티그레이티드리조트(이하 인스파이어), 파라마운트 픽쳐스와 “인천공항 복합리조트 개발을 위한 협력약정서”를 체결하고,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의 성공적인 개장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인천공항공사 정일영 사장을 포함해, 인스파이어 케빈 브라운 이사회 의장, 파라마운트 픽쳐스 케빈 서 수석 부사장 등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했다.

인스파이어는 미국 동부 최대규모의 카지노리조트 운영기업인 MGE사가 100% 출자한 특수목적법인으로, 인천공항 IBC-Ⅲ 지역에 테마파크와 리조트 시설을 갖춘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

파라마운트 픽쳐스는 세계적인 흥행작을 보유한 미국의 영화사로, 글로벌 흥행작을 바탕으로 다양한 테마파크 컨텐츠를 개발해 인스파이어 리조트를 찾는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약정서 체결을 통해 각 사는 인천공항에 세계적 수준의 복합리조트를 조속히 개장할 수 있도록 상호 노력할 계획이다. 인천공항공사는 기반시설 설치 및 인허가 등 제반행정절차를 신속하게 지원하고, 인스파이어와 파라마운트 픽쳐스는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세계적 수준의 테마파크와 복합리조트를 조속히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한편, 인천공항공사는 지난 2016년 8월 인스파이어와 실시협약을 체결하고 인천공항 IBC-Ⅲ 지역 437만 m2 부지에 한국형 복합리조트인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 개발을 추진해오고 있다. 시설규모는 5성급 최고급 호텔과 패밀리 호텔 등 1256실의 숙박시설과 1만5000석 규모의 아레나 시설, 실내테마파크, 컨벤션, 외국인 전용카지노 등 국내 최대 규모이며 2022년 6월 1단계 개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야외테마파크를 포함한 2단계 시설은 복합리조트가 마무리되는 대로 착공할 예정이다.

인스파이어는 지난 2016년 2월 문화체육관광부에 의해 신규 복합리조트 사업자로 선정되었으며, 올해 11월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사업계획 변경 승인을 받아 복합리조트 개발을 본격 추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인천공항공사는 동북아 허브인 인천공항에 인스파이어 리조트를 중심으로 한 신규 관광클러스터를 구축함으로써 양질의 일자리 창출 등 국가경제 발전에 기여하고, 국내 관광산업의 양적․질적 성장도 견인한다는 계획이다.

정일영 인천공항공사 정일영 사장은 “2022년 인천공항에 인스파이어 복합리조트가 문을 열게 되면, 국· 내외 관광객들에게 세계 수준의 관광시설을 선보이게 됨은 물론, 1만 개 이상의 양질의 일자리가 창출되는 등 국가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김지혜 기자 tournews21@naver.com

<저작권자 © 투어코리아 & 투어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친구추가
ad3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