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관광객 몰리고 농가소득 올리고”...남원시,‘팜투어 남원누비GO!’ 성황

기사승인 2018.12.01  12:25:44

default_news_ad1
▲ ‘팜투어 남원누비GO!’ 농촌체험

농촌여행 ‘팜투어 남원누비GO!’가 농가에게 농외소득을 올려 주고 관광객들에게는 농촌체험의 진수를 맛보게 하며 두 마리 토끼를 잡고 있어 화제다.

팜투어 남원누비GO!는 농민과 함께 농촌생활을 체험하며 농촌의 정을 느끼고 농‧특산물을 구매할 수 있는 체험‧관광‧숙박‧판매가 어우러진 농촌여행 종합상품이다.

이 상품은 사업 첫해인 지난해 지리산 둘레길을 중심으로 우수민박과 체험휴양 마을을 연계한 상품을 운영해 관광객 767명을 유치하고, 농외소득 6,000여만 원을 올리는 성과를 거뒀다.

사업 2년째를 맞아 농촌체험휴양마을, 농촌체험 교육농장, 우수민박 등 참여하는 농가들이 늘어나고, 방문객들이 좀 더 농촌에서 머물며 마을 사람들과 함께 호흡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확대한 결과 방문객도 팜투어 남원누비GO!를 찾는 관광객이 눈에 띄게 증가하는 추세다.

▲ ‘팜투어 남원누비GO!’ 농촌체험

올해는 1,637명이 남원을 다녀가, 농외소득이 1억 3,000여만 원으로 급증했다.

외국인 관광객들의 방문도 늘어나고 있다. 이에 남원시는 내년에 남원관광의 랜드마크인 광한루원, 춘향과 이도령의 신분을 초월한 숭고한 사랑, 민족의 명산 지리산, 판소리 동편제, 천년사찰 실상사 등의 문화자원을 외국인들이 쉽게 둘러보고 이해할 수 있도록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영문, 중국어, 일어로 된 홍보자료와 함께 소셜 미디어를 활용한 홍보를 하고, 농촌 관광 관련자를 대상으로 언어 교육을 포함한 역량 개발 프로그램을 준비하기로 했다.

▲ ‘팜투어 남원누비GO!’ 둘레길 체험

또한, 계절별 맞춤형 수확체험과 자연경관 및 축제를 연계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해 다시 찾고 싶은 농촌체험마을을 만든다는 복안이다.

특히, 홀로 여행, 홀로 숙박 등 관광 트렌드에 맞는 상품을 개발해 몸과 마음을 힐링할 수 있는 남원을 만들어 나가기로 했다.

남원시 관계자는“앞으로 농촌경제 활성화를 위한 대안으로 부상하고 있는 농촌관광산업이 지속 발전 가능하도록 남원만의 농촌관광 시스템을 구축하고 어려운 농촌 현실을 타개하는 미래 신성장 산업으로 자리매김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팜투어 남원누비GO!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지난해부터 내년까지 3년 동안 지역단위 농촌관광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농촌愛올래’사업의 일환으로 남원시를 비롯해 전국에서 6개 시・군이 진행하고 있다.

유경훈 기자 tournews21@naver.com

<저작권자 © 투어코리아 & 투어코리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카카오플러스친구추가
ad34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default_bottom_notch